•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한국수목원관리원.녹색자금 나눔 숲 돌봄 서포터즈 프로그램 운영..전국 53개 사회복지기관 참여

  • 기사입력 2019-10-22 14:3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나눔 숲 돌봄 사업’ 프로그램에 참여한 사회복지시설 거주·이용자들이 텃밭에서 채소를 심고 있다.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산림청 산하 공공기관인 한국수목원관리원(이사장 김용하) 전국 53 사회복지시설을 대상으로 2019년 녹색자금 나눔 숲 돌봄 사업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고 22일 밝혔다.

산림청과 한국산림복지진흥원이 후원하는 나눔 숲 돌봄 사업 녹색자금(복권기금) 공모사업으로 진행된다.

이사업은 전국 사회복지시설에 조성된 나눔 숲과 그 외 유휴부지(텃밭)를 활용해 사회복지시설 거주·이용자, 지역주민, 자원봉사자들을 대상으로 나눔 숲 관리 및 텃밭 프로그램과 실내.외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나눔 숲 관리 및 텃밭 프로그램 은 나눔 숲에 직접 나무를 심고, 관수 및 제초 작업을 하는 방법을 알려주고, 유휴부지를 활용하여 채소 및 과실나무를 심는 등 나눔 숲을 직접 가꾸는 프로그램이다.

실·내외 체험프로그램 은 나무 와 식물을 활용해 조형물 및 공예품을 제작하고, 나눔 숲과 실내 정원을 꾸미는 것이다.

지난 5월부터 시작한 나눔 숲 돌봄 사업은 현재 전국적으로 776회 진행, 31,410명이 프로그램에 참여했으며, 오는 31일까지 사업이 진행될 계획이다.

국립백두대간수목원 관계자는 앞으로 식물을 접할 기회가 부족한 사회복지시설 거주·용자에게 식물과 교감하는 숲 교육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