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권오성 동해해경서장, 울릉도 치안현장 점검

  • 기사입력 2019-10-09 21:1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8일 권오성 동해해양경찰서장이 울릉도를 방문해 기상악화 시 중국어선이 고정 피항하는 울릉 사동항과 저동앞바다. 와달리 등 연안해역을 둘러보고 있다.(동해해경 제공)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지난 7월 부임한 권오성 동해해양경찰서장이 8일 울릉도를 방문해 치안현장을 점검 하고 직원들을 격려했다.

권 서장은 이날 울릉파출소를 찾아나서 관내 치안현황을 확인하고 천부출장소등 주요 항·포구와 갯바위 등 취약지를 순찰하며 긴급구조태세를 점검했다.

또 울릉도와 독도 인근 해역을 감시하는 해군 제118전대를 찾아 일본 해상보안청 함정과 중국어선 동향 등에 대해 긴밀한 상호 업무협조등을 논의했다.

이어 기상악화 시 중국어선이 고정 피항하는 울릉 사동항과 저동앞바다. 와달리 등 연안해역을 둘러보고 여객선 항로를 점검했다.

권서장은 독도를 비롯한 해상 주권 수호와 해상 범죄 예방, 해양환경 보호 등에 적극 노력해 사랑과 신뢰받는 해경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미지중앙

8일 권오성(왼쪽) 동해해양경찰서장이 울릉파출소를 방문해 직원들의 애로사항을 귀담아 듣고 있다(동해해경 제공)


동해 해경은 이번 치안 현장 점검을 바탕으로 취약요소를 분석하고 미비점을 보안할 계획이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