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봉화송이축제. 청량문화제 준비착착...봉화군 성공개최 막바지 점검

  • 기사입력 2019-09-19 16:4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봉화군이 오는 27~30일까지 4일간 내성천 일원에서 열릴 제23회 봉화송이축제 및 제38회 청량문화제를 앞두고 최종 검점에 들어갔다(봉화군 제공)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경북 봉화군이 오는 27~30일까지 4일간 내성천 일원에서 열릴 제23회 봉화송이축제 및 제38회 청량문화제를 앞두고 종합실행계획 보고회를 했다.

19일 봉화군에 따르면 전날 열린 보고회는 축제 추진상황, 세부 프로그램운영계획, 부서별 축제지원계획 발표와 함께 미비점과 개선방안을 논의했다.

7개 분야 53여 개 프로그램이 준비된 축제는 지역주민의 축제참여방안, 다양한 신규 프로그램을 통한 체류형 축제구현, 축제장 편의시설 조성 등 전년도 개선사항이 반영됐다.

지난 은어축제에서 처음 선보인 스윙교를 활용해 매일 오후 630분부터 메인공연 시작 전까지 30분간 스윙교 외줄타기, 에어리얼 실크 퍼포먼스 등 평소 볼 수 없었던 스펙타클한 공연으로 관광객을 사로잡는다. . 또한 주간에는 관광객들이 스윙교를 이동하면서 다양한 공연을 볼 수 있도록 진행할 예정이다.

축제 주무대에서는 안동MBC와 함께하는 공개방송형 개막축하공연 트로트 라이벌쇼를 진행해 기존 유명한 BIG 트로트가수와 신예트로트 신인 간에 펼쳐지는 신나는 공연으로 축제를 시작하며, 폐막날에는 히든싱어 가수들과 미스트롯 가수들로 관중을 사로잡는 라인업을 구성해 끝나는 마지막까지 즐거움을 더해줄 예정이다.

송이를 활용한 송이채취체험, 송이버섯요리체험, 송이볼링 등을 선보인다.

또 삼계줄다리기, 전국한시백일장대회 등 청량문화제의 다양한 프로그램도 진행된다.

이외에 이묭룡 뮤지컬, 7회 봉화송이전국마라톤, 41회 봉화군민체전, 봉화군민 씨름왕 선발대회 등 연계행사도 마련된다.

엄태항 봉화군수는 "전국에서 손꼽히는 봉화송이라는 자연자원과 청량문화제라는 문화가 융합돼 지역을 널리 알리는 시너지효과가 배가될 것"이라며 "관광객들의 관심과 방문을 유도할 수 있도록 행사 준비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l.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