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대구지방국세청, 세무서장 회의 개최

  • 기사입력 2019-08-20 17:3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대구지방국세청 제공]


[헤럴드경제(대구)=김병진 기자]대구지방국세청은 19일 8층 회의실에서 2019년 하반기 국세행정의 차질 없는 집행을 위한 세무서장 회의를 열었다.

이날 회의에는 권순박 청장을 비롯해 지방청 국·과장과 14개 세무서장 등 40여명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는 근로(자녀)장려금의 추석 전 조기 지급과 새롭게 시행되는 근로장려금 반기 신청에 대한 사전준비를 철저히 하기로 했다.

또 편법을 통한 지능적이고 고의적인 탈세행위는 단호히 대처해 나가기로 의견을 모았다.

권순박 청장은 "최근 일본 수출규제 조치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이 위기를 극복할 수 있도록 납기연장, 세무조사 유예 등 세정지원을 적극 실시해 줄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kbj7653@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