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영주 도심속 물놀이장 3곳 13일 동시개장

  • 기사입력 2019-07-14 22:4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영주시가 문정동 야외 물놀이장, 아지청소년야영장 야외 수영장, 삼각지마을 바닥분수 등 총 3개소의 물놀이 시설을 지난 13일 개장해 운영에 들어갔다.(영주시 제공)


[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경북 영주시가 도심속 물놀이 시설 3곳을 13일 일제히 개장했다.

시는 문정동 야외 물놀이장, 아지청소년야영장 야외 수영장, 삼각지마을 바닥분수 등 총 3개소의 물놀이 시설을 지난 이날부터 운영에 들어갔다.

문정동 야외 물놀이장은 2016년 개장이후 올해로 4번째를 맞이한다.

1의 물놀이장을 비롯해 터널형 분수, 에어슬라이드, 풀장 등 어린이들을 위한 다양한 물놀이 시설을 갖췄다.

올해는 일찍 시작된 무더위에 평년보다 1주일 앞당겨 지난 주말 개장해 818일까지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6시까지 무료로 운영한다.

아지청소년야영장 내 설치된 야외수영장은 시원한 산자락 아래 25m×21m, 8라인 규모를 갖춘 시설로 250인이 동시에 이용할 수 있다.

숲속에 자리해 야영장과 함께 저렴한 비용으로 시민들의 가족 또는 단체 휴식공간 피서와 물놀이, 자연학습까지 동시에 할 수 있는 안성맞춤 공간으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

운영시간은 매일 아침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다. 청소년 개인은 1000 , 단체(30명이상)800원이며, 일반 개인은 2000 , 단체(30명이상)1500원의 이용료를 받는다.

삼각지마을 바닥분수는 도심 한가운데 위치한 252규모로 터널분수 2면을 비롯한 6, 7개 분수형 물놀이 시설을 갖추고 있다.

어린이들의 인지능력 발달에 도움을 주기 위한 디자인과 색상으로 만들어졌다.

그늘막 등 편의시설도 새로 갖췄다. 운영시간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