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상주시 소득 작목 베리축제 15일 경천대서 팡파르

  • 기사입력 2019-06-12 17:0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제4회 상주베리축제를 15~16일 상주 경천대 일원에서 열린다. 사진은 지난해 열린 상주베리축제장에 방문한 시민들이 축제장을 둘러보고 있다. (상주시 제공)


헤럴드 대구경북
=김성권 기자]경북 상주시는 제4회 상주베리축제를 15~16일 상주 경천대 일원에서 연다고 12일 밝혔다.

축제장에는 상주시 주요 소득 작목 중 하나인 베리류를 만날 수 있다.

블루베리, 오디, 복분자 등 무료 시식과 판매 행사로 진행된다. 베리 경매 행사도 함께 열려 베리류를 저렴한 가격에 구입할 수 있다.

이 밖에 목각공예, 포토도자기, 머그컵 만들기 등 체험프로그램과 다양한 공연도 마련된다.

올해 축제는 베리류 재배 농업인들이 십시일반 비용을 모아 열린다.규모는 작지만 많은 이들이 즐길 수 있도록 알찬프로그램을 준비해 손님을 맞는다.

지난해 베리류 생과가 조기 매진된 점을 고려해 더 많은 생과를 준비했다.

상주베리축제는 FTA 등 농산물 수입 개방화 시대에 대응해 국내베리류재배농가들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시작됐다.

김규환 상주시 기술보급과장은 방문객들이 축제장과 함께 낙동강 비경인 상주 경천대, 국제 승마장, 낙동강생물자원관 등 다양한 관광지를 돌아보며 좋은 추억을 많이 만들어 가시라고 했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