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동해안 5개 시·군 해양관광산업 본격 始動...경북문화관광공사와 업무협약

  • 기사입력 2019-05-15 17:5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동해안 관광산업화성화를 위해 경북도와 동해안 5개 시군, 경북문화관광공사가 두 손을 맞잡았다. 사진은 왼쪽부터 김병수 을릉군수, 이희진 영덕군수, 이강덕 포항시장, 이철우 경북지사, 주낙영 경주시장, 권태인 울진부군수, 김성조 경북문화관광공사 사장. (경북도 제공)


[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동해안 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해 경북도와 동해안 5개 시·군, 경북문화관광공사가 두 손을 맞잡았다.

경북도는 15일 동부청사에서 포항시, 경주시, 영덕군, 울진군, 울릉군 등 동해안 5개 시군을 비롯해 경북도문화관광공사와 해양관광산업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동해안 537해안선을 따라 펼쳐진 천혜의 자연경관과 우수한 해양관광자원을 활용하기 위한 관계기관 간 네트워크 등을 구축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에 따라 각 기관은 동해안 5개 시군 관광명소와 서핑, 요트 등 해양레포츠를 활용한 관광상품의 개발 및 국내외 관광마케팅 전개 신북방 관광벨트와 크루즈 관광 등 동해안 해양관광산업 연계 추진 해양 관광정보 교환 및 동해안 광역 관광코스를 공동개발키로 했다.

또 동해안 관광산업 재조명을 통한 지역 관광 브랜드 개발과 콘텐츠 확충, 동해안 해양관광협의회 구성 및 운영에 관한 사항 ,기타 해양관광 활성화를 위한 긴밀한 협조체계 구축 등 6개 분야에 대해 상호 협력한다.

경북도는 이번 업무협약으로 동해안의 관광객 유치는 물론 해양관광산업 활성화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