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영진전문대 사회복지 연구회 '마주보기', 대구시의회 의장상 받아

  • 기사입력 2019-04-22 07:5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하예린 마주보기 회장이 배지숙 대구시의회 의장으로부터 표창을 받고 있다.(영진전문대 제공)


[헤럴드경제(대구)=김병진 기자]영진전문대 사회복지과 학생들로 구성된 전공연구회 '마주보기'가 지난 19일 대구시민체육관에서 열린 제39회 장애인의 날 기념식에서 대구시의회 의장상을 받았다.

'마주보기'는 장애인과 함께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매년 기획하고 실행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이 연구회는 매년 대구시 '자원봉사 우수프로그램 공모전'에 참여해 장애인들과 대학생들이 함께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기획, 응모해 선정됐고 봉사 프로그램을 운영해 왔다.

또 장애인 복지기관을 직접 방문하는 활동뿐만 아니라 파크골프, 인라인, 농구, 하모니카 활동 등을 통해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어우러지는 활동을 펼쳤다.

하예린 마주보기 회장은 "장애인들을 위한 프로그램을 진행하면서 복지 현장에 필요한 복지사로서의 능력을 조금씩 쌓고 있는데 상까지 받게 돼 좋다"며 "좀 더 열심히 해야겠다"고 말했다.

장용주 사회복지과 학과장은 "마주보기 전공연구회가 상을 받아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번 수상을 계기로 학생들이 장애인 복지에 좀 더 관심을 갖고 전공 역량을 높여가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kbj7653@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