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포항영일신항만(주) 임직원 흥해 해안가서 폐비닐 등 2톤 수거

  • 기사입력 2019-04-21 22:2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PICT 임직원들이 흥해읍 용한1리 주변 해안에서 새봄맞이 환경정화 활동을 펼쳤다.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포항영일신항만() 임직원 들이 지난 19일 흥해읍 용한1리 주변 해안에서 플라스틱과 유리병, 폐비닐 등 2t을 수거하며 새봄맞이 정화활동을 했다.

대구·경북의 유일한 컨테이너 항만이자 북방물류 중심도시 포항시 북구에 위치하고 있는 PICT 는 앞으로도 지속적이고 정례적인 활동을 통해 지역주민들과의 유대관계, 사원 상호간에도 소통과 친목을 도모하는 봉사 활동을 꾸준히 펼쳐나가겠다고 했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