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전북 무주에서 복분자 농업기술 배우러 상주에 왔어요.

  • 무주군 농업인단체 40여명 상주에 선진지 견학
  • 기사입력 2019-04-16 14:18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16일 전북 무주군 농업인단체 40여명이 복분자 농업기슬을 배우기 위해 상주시를 찾았다.(상주시 제공)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소득작목 중 하나인 복분자의 선진농업기술운영을 살펴보기 위해 전북 무주군 농업인단체 40여명이 상주시를 찾았다.

상주시농업기술센터(소장 피정옥)16일 전북 무주군 설천면의 복분자 재배 농업인단체를 대상으로, 공성면 복분자 농장과 농업기술센터 일원에서 소과류(복분자) 관련 다양한 농업기술을 전수했다고 밝혔다.

상주시 농기센터는 이들에게 상주 기후에 적합한 수형으로 개량한 공성면 복분자 포장에서 근권부 토양관리를 통해 효육적 포장관리기술을 중심으로 상주복분자연구회(회장 서성훈)에서 현장교육을 가졌다.

또 복분자 미생물활용 및 가공?유통에 관한 정보공유를 위해 농업기술센터에서 운영하고 있는 농업미생물관, 가공지원실 등을 견학했다.

이날 선진지 견학에 참석한 무주의 한 복분자 농가는 “6년 이상 복분자 관리요령과 다수확, 저장기간 증가, 근권부 관리 등 다양하고 유용한 많은 농업기술을 터득해 매우 반가울 따름이다.” 고 했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