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포항 죽장·기계면 사과 13t 홍콩에 수출시작

  • 기사입력 2019-01-15 16:5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대구·경북능금농협 농산물유통센터에서 올해 첫 사과 수출을 알리는 수출 상차식을 하고 있다.(포항시 제공)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경북 포항시 죽장면과 기계면에서 생산되는 사과가 홍콩에 처음으로 수출됐다.

포항시는 15대구·경북능금농협 농산물유통센터에서 올해 첫 사과 수출을 알리는 수출 상차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시는 그동안 신선농산물의 해외판로 확대에 매진해온 결과 지난해 11월 인도네시아 12t, 12월 베트남 10t을 수출한데 이어 올해 홍콩에 13t을 수출하게 돼 2개월 동안 35t의 사과를 수출하는 성과를 이뤘다.

죽장·기계면의 사과는 일교차가 커 과육이 단단하고 당도가 높아 상품성이 뛰어나 현지인들에게 꾸준히 인기를 얻고 있다. 시는 이와 연계해 토마토와 쌀, 농식품가공품 등 다양한 품목이 수출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오주훈 시 농식품유통과장은 “죽장·기계면 사과는 시금치, 부추와 함께 포항의 대표적 소득 작물인 만큼 수출을 통해 브랜드 이미지를 높일 수 있도록 각종 지원에 힘쓰겠다. ”고 말했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