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영주시, 눈꽃순환열차 관광객 환영행사로 전통시장 활기

  • 기사입력 2019-01-15 12:3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눈꽃열차 관광객들이 신영주 번개시장을 둘러보며 특산품을 구입하고 있다.(영주시 제공)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경북 영주시는 ‘2019 환상선 눈꽃순환열차관광객 환영행사를 열고 관광 도시 영주를 알리는 계기가 됐다고 15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지난 12.13일 영주역에서 양일간에 걸친 환영행사에서 관광객 500여명에게 영주사과를 방문 기념품으로 나눠주며 호응을 얻어냈다.

지난해 1222일 시작한 눈꽃순환열차는 서울역을 출발해 추전역(태백), 승부역, 분천역(봉화)거쳐 영주역 정차 후 서울로 가는 임시열차로 편성됐다.

지난해 2회 올해 오는 19까지 총 5차례 영주역 경유하는 열차다.

관광객들은 시에서 마련한 환영행사를 마치고 영주역에 정차하는 1시간 동안 신영주 번개시장 내 역특산물과 먹거리 장터를 둘러보며 전통시장의 정취를 느꼈으며, 설무대에서는 신나는 공연 과 관광객 노래자랑 등 다양한 이벤트를 즐겼다.

특히 올해에는 지역특산물인 인삼과 풍기인견을 홍보?판매하는 특별부스를 마련해 관광객들이 가까운 곳에서 편리하게 구입할수 있도록 했다.

장욱현 영주시장은 이번 눈꽃열차 행사를 통해 전통시장에 활기를 불어넣는 기회가 됐다영주역사 신축이 완료되면 영주가 철도 중심지로서의 위상회복은 물론 지역경제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이다고 했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