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포항해경, '대게 불법포획 단속강화 대책회의' 개최

  • 기사입력 2019-01-09 17:4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포항해양경찰서는 9일 경찰서 대회의실에서 '대게 불법포획 단속강화를 위한 대책회의'를 개최했다. (포항해경 제공)


[헤럴드 대구경북=정종우 기자]경북 포항해양경찰서(서장 이종욱)는 9일 경찰서 대회의실에서 '대게 불법포획 단속강화를 위한 대책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회의에는 동해어업관리단, 경북도 환동해본부, 포항시, 경주시, 영덕군, 울진군 관계자 등 27명이 참석했다.

대책회의에서는 대게 성어기를 맞아 매년 악순환 되는 통발어선들의 조업구역 위반조업과 어린대게 및 암컷 대게 불법포획 행위 등에 대한 단속을 강화하기 위해 각 기관별 단속 강화대책을 공유키로 했다.

경북도내 대게 생산량은 지난 2007년 4129톤, 2010년 2606톤, 2016년 1572톤, 2017년 1626톤으로 급감했다.

이는 최근 10년 사이에 60%이상이나 감소한 수치로 갈수록 어획량이 줄어드는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포항해경 관계자는 "이번 관계기관 대책 회의를 통해 경북 동해안의 주 어종인 대게 자원을 보호하고 불법조업 근절 및 엄정한 법질서 확립을 위해 최선을 다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jjw@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