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WTTU 강신철 총재, 경주 비룡태권도장 방문...태권동자들과 환담

  • 기사입력 2019-01-09 16:1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WTTU(세계태산북두연맹) 강신철 총재가 지난 5일 경주 비룡태권도장을 방문했다. (비룡태권도장 제공)


[헤럴드 대구경북=정종우 기자]WTTU(세계태산북두연맹) 강신철 총재가 지난 5일 경북 경주시 황성동에 위치한 비룡태권도장(관장 강장원)을 방문해 태권동자들과의 환담의 시간을 보냈다.

이날 강 총재와 함께 비룡태권도장을 방문한 강 총재의 남창도장 제자들의 태권도 시범과 함께 비룡도장 태권동자들의 태권도 시범도 이뤄졌다.

강 총재는 이날 아이들과의 대화의 시간에서 "태권도의 정신적 가치를 이어간다면 훗날 태권도가 인연이 되어 다시 만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미지중앙

WTTU 강신철 총재가 경주 비룡태권도장 아이들과 악수를 나누고 있다. (비룡태권도장 제공)


평소 강 총재는 "태권도의 가치는 기술이 아니라 사람에 있다"며 "도장은 사람다운 사람을 만드는 곳간이다. 스승은 제자가 청출어람하게, 제자는 스승의 이름이 빛나게 해야 참 스승과 제자가 된다"고 강조해 왔다.

한편, 경주시에 자리잡은 비룡태권도장은 WTTU 회원도장으로 강신철 총재의 태권도 정신을 이어가고 있으며 놀이문화에 빠진 태권도가 아닌 정통태권도를 지도하고 있다.

관훈은 바른자세, 바른마음, 바른행동.

jjw@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