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경북도, 내년 국비예산 3조6154억원 확보…3952억원 추가증액

  • 기사입력 2018-12-09 13:0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경북도청 전경(사진제공=경북도)


[헤럴드경제(안동)=김병진 기자]경북도의 내년도 국비지원 예산이 3조6154억원으로 확정됐다.

지난 7일 국회는 경북도의 2019년 국비지원 예산 심의 과정에서 정부안 3조2202억원 보다 3952억원이 증액된 3조6154억원의 예산을 확정했다.

이번 국회심의 과정 분야별 증액내역은 중앙선 복선전철화(도담~영천) 1000억원, 동해중부선 철도부설(포항~삼척) 1000억원, 중부내륙 단선전철(이천~문경) 500억원, 포항~영덕간 고속도로 건설 100억원 등이 증액 및 신규 반영됐다.

또 연구개발 분야 2062억원, 농림수산 분야 60318억원, 문화관광 분야 1084억원, 환경 분야 2619억원, 복지 분야 221억원 등이 확보됐다.

이철우 경북지사는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지역 국비예산 확보에 큰 역할을 해 준 여야 국회의원들과 정부·도·시군 공직자 모두에게 감사의 뜻을 전한다"며 "내년에는 체계적인 대응으로 더욱 진전된 성과를 내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kbj7653@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