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엄태항 봉화군수, 베트남 국회의장 접견....봉화베트남타운 조성 집중 논의

  • 기사입력 2018-12-06 14:17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엄태항 봉화군수등이 베트남 국회의장을 접견하고 있다.(봉화군 제공)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경북봉화군은 6일 엄태항 봉화군수, 황재현 봉화군의회 의장 등 일행이 화산이씨 후손들과 서울 롯데호텔에서 응웬 티 킴 응언(Nguyen Thy Kim Ngan) 베트남 국회의장을 접견했다고 밝혔다.

문희상 국회의장의 초청으로 한국을 방문한 응웬 티 킴 응언 국회의장은 2016년 포브스가 선정한 베트남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여성으로도 알려진 바 있으며, 지난 4일 부산 방문을 시작으로 다양한 국내일정을 소화하고 있다.

봉화군은 베트남리왕조’(베트남 최초의 독립 왕조)의 국내 유일 유적지인 봉화 충효당을 중심으로 한 봉화베트남타운 조성사업 추진에 설명하고 이에따른 응웬 국회의장의 협조를 부탁했다.

응웬 티 킴 응언 국회의장은 봉화 베트남타운조성 등 다양한 교류 사업이 양국 간의 관계를 더욱 진전시킬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을 것이라며 교류활성화사업에 대한 기대가 크다고 전했다.

엄태항 봉화군수는 봉화베트남타운 조성 사업의 내실 있는 추진과 각종 우호 교류사업의 확대로 봉화군이 한-베 교류의 중심지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봉화군은, 지난달 11일 봉화군대표단(봉화군수 등 10)6일간의 일정으로 베트남 박닌성, 뜨선시 등을 방문해 양국 간 교류 협력과 뜨선시와의 우호교류 양해각서를 체결하는 등 적극적인 행보를 보이고 있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