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영천시, 경북권 최초 드론 실기시험장 운영

  • 기사입력 2018-11-09 17:10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헤럴드 대구경북=정종우 기자]경북 영천시에 대구경북권 최초 한국교통안전공단 상설 드론(초경량비행장치) 실기시험장이 13일 개장된다.

이와 관련, 영천시는 시행처인 한국교통안전공단과 지난 달 12일 영천시민운동장을 상시 드론 실기시험장으로 지정하는 협약을 맺고 이달 13일 첫 시험을 시작으로 매주 2회(화, 수) 실기시험을 치른다.

드론산업은 항공, 정보통신기술(ICT), 소프트웨어(S/W) 등 첨단기술 융합산업으로 4차 산업혁명 시대의 핵심산업이며 제작시장의 성장뿐만 아니라 그 응용분야가 다양하다.

전국 드론 실기시험장은 파주(경기), 옥천(충북), 청양(충남), 영월(강원), 전주(전북), 순천·장흥(전남), 고성·김해(경남) 등 9곳이 운영되고 있으며, 이번에 영천시의 실기시험장이 개장됨에 따라 10곳으로 늘어난다.

드론 자격시험은 학과와 실기로 구성돼 있고 연령제한은 만 14세 이상이다. 국토교통부 지정기관에서 20시간 이상 교육을 이수한 경우 학과시험은 면제된다.

시 관계자는 "영천시는 대구, 포항, 경산, 경주 등 주변도시와 인접하면서도 인근지역에 실기시험장이 없고 교통망의 확충으로 접근성이 좋아 많은 수요자가 방문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jjw@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