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포토뉴스]국립 백두대간 수목원에 빅토리아 연꽃활짝

  • 기사입력 2018-08-14 11:13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연꽃 위에 앉아 있는 아이 (백두대간수목원 제공)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14일 경북 봉화군 국립백두대간 수목원에 세계에서 제일 큰 잎을 가진 빅토리아 크루지아나가 꽃을 피웠다.

이날 이곳을 방문한 방문객 가족 중 체중 12의 어린이가 부력이 강한 빅토리아 크루지아나 연꽃 위에 앉아 있다.

이 꽃은 수련계의 여왕이라 불리며,지름이 2.4m까지 자란다. 첫째 날 하얀색에서 둘째 날 분홍색으로 물들며 가라앉으며, 불과 23일간만 꽃을 피우고 사라지는 신비로운 꽃이다.

이 빅토리아 크루지아나 연꽃은 국립백두대간수목원 진입광장에서 볼 수 있다.

이미지중앙

빅토리아 크루지아나 연꽃이 핀 첫날 모습 (백두대간수목원 제공)


이미지중앙

빅토리아 크루지아나 연꽃이 핀 둘째 날 모습 (백두대간수목원제공)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