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영천시 보현산천문과학관, 개기월식 관측행사 인파로 '북적'

  • 기사입력 2018-02-01 20:4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
헤럴드경제(영천)=김병진 기자]경북 영천시 보현산천문과학관이 개기월식 관측행사를 보기 위한 인파로 북적거렸다.

1일 영천시에 따르면 지난달 31일 개기월식이 35년 만에 블루문, 블러드문, 슈퍼문 현상을 동시에 볼 수 있는 특별한 월식임을 감안해 일반인을 대상으로 관측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저녁 8시께 개기월식 야외 강연회를 시작으로 실시간 개기월식 중계화면 방영 및 대학생 천문동아리의 개기월식 공개 관측 행사도 함께 열었다.

초반 구름이 끼어 관측되지 않았으나 개기월식이 진행되기 시작하고 달이 지구 그림자에 완전히 들어가는 월식현식이 최대에 이른 10시께 이 후에는 육안으로 선명히 볼 수 있었다.

울산에서 온 김모(42)씨는 "아이들과 함께 달의 개기월식을 보기 위해 보현산천문과학관을 찾았다""아주 특별한 경험이 됐다"고 말했다.

김영석 시장은 "영천이 명실상부한 별의 수도로 거듭나고 있다""현재 보현산 일대를 별빛테마관광지로 조성 중"이라고 밝혔다.

kbj7653@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