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안동시.무술년새해 당정 기자 간담회, 역점사업추진 한목소리

  • 기사입력 2018-01-31 17:0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안동시청 청백실에서 열린 신년 당정 기자 간담회에서 김성진안동시의회의장(오른쪽)과 권영세 안동시장(가운데),김광림 자유한국당 국회의원이 참석해 지역현안등에 설명하고 있다.(안동시 제공)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안동시와 지역 국회의원, ·시의원이 함께 참여하는 ‘2018 신년 당정 기자간담회31일 오전 안동시청 청백실에서 열렸다.

지역 출입기자 70여 명이 참석한 이날 간담회는 무술년 새해를 맞아 올해 역점시책과 국책사업 등을 밝혀 시민들의 궁금증을 해소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 자리에서 권영세 안동시장은 "지난해 살림살이 1조원 시대와 채무 제로, 역대 최대 수상 실적 등의 성과를 토대로 경북 중심도시의 위상을 세우고 도시 가치 확산에 주력하겠다"8가지 역점 시책을 제시했다.

주요 시책 으로는 농업·농촌 경제 살리고와 전통시장 활기 되찾기 세계 속의 안동문화·관광시대 열기 교육과 가치의 중심 윗목·아랫목이 따뜻한 복지행정 구현 미래 성장산업 기반 확충 지역균형 발전의 새 틀 구축 도청 신도시 조기 활성화 소통·공감의 현장중심 민생행정 전개 등이다.

안동시는 이를 위해 올해 1200억원의 예산을 편성했다.

농업경쟁력 확보를 위해 농기계 임대사업 확대와 드론 운영, 밭농업 로봇 연구실증센터와 테스트베드 조성, 한국한의신약 거점단지 유치, 로컬푸드, 농업6차 산업화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세계 속의 문화·관광시대를 열기 위해 임청각 복원과 탈춤축제 등 사계절 축제 육성, 엄마까투리 등 지역문화 콘텐츠 육성, 유네스코 3대 카테고리 완성, 국립종가음식진흥센터 건립 가시화 등을 제시했다.

교육 분야는 안동시 장학금 대폭 상향과 초등생 전면무상급식, 시립도서관 옥동분관건립, 평생학습도시 내실화, 4차산업 혁명대비 미래직업교육 등을 통해 교육도시 안동의 위상을 높여간다는 복안이다.

미래 성장산업은 동물세포실증지원센터 건립 등 바이오백신클러스터 조성과 경북바이오 산업단지 확장, 드론산업 육성, 한국한의신약 거점단지 조성 가시화 등을 들었다.

따뜻한 복지행정을 구현하기 위해 실버주택과 노인종합복지회관 건립
, 치매안심센터 건립, 행복주택공급을 비롯해 가족친화 프로젝트 추진, 맞춤형 아동복지, 장애인과 노인복지, 비정규직 사회복지시설 종사자 처우개선 등을 제시했다.

이미지중앙

31일 오전 안동시청 청백실에서 열린 신년 당정기자 간담회에서 권영세 안동시장이 올해 역점사업 시책을 설명하고 있다.(안동시 제공)



권 시장은 지난 성과에 안주하지 않고 현장 중심의 민생행정을 전개하며 시민과 함께 행복 안동의 미래를 그려 갈 것이라고 말했다.

ksg@heraldcorp.com

(본 기사는 헤럴드경제로부터 제공받은 기사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