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안동문화관광단지에 워터 파크 들어선다.

  • 안동시 - 세영종합건설(주)와 투자양해 각서 체결
  • 기사입력 2017-06-25 12:02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안동문화관광단지 전경(사진=안동시 제공)


[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안동 문화관광단지 에 워터 파크가 들어선다.

경북 안동시는 워트 파크 조성을 위해 26일 시청 소통실에서 세영종합건설() 사업추진을 위한 투자양해각서(MOU)를 체결한다.

안동시에 따르면 워트파크는 종700억원의 예산을 투입,종합휴양시설 부지(38,650) 에 건설되며 2020년 완공목표로 하고 있다.

테마형 물놀이 시설인 워터 파크 와 식당, 영화관, 아울렛 등이 들어서는 복합상가를 조성하고, 인근부지엔 향후 콘도도 조성할 계획이다.

워터파크가 조성되면 대구 경북의 가족단위 이용객들은 물론 워터 파크 시설을 찾는 젊은 층의 기대에 부응할 수 있어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창출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시는 기대하고 있다.

이제관 시 투자 유치과장은 워터파크 조성은 먹고 즐기는 종합휴양관광단지를 지향하는 안동 문화관광단지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이다.”고 말했다.

세영종합건설()는 현재 안동 문화 관광단지에 리첼 호텔을 운영하고 있는 지역 내 중견기업이다. 지난 5월말 종합휴양시설 부지 입찰에 참가해 낙찰됐으며, 인접한 부지에 대해서도 경북관광공사와 매입을 협의 중이다.


ksg@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