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밀양시 단장면, 1급수에 버들치 2만마리 방류

  • 2017-06-16 12:30|이경길 기자
[헤럴드경제=이경길(밀양) 기자]

이미지중앙

밀양시 단장면 행정복지센터(면장 하영삼)는 지난 15일, 구천리 시전마을 표충사 계곡과 고례리 시루소 1급수 물에 버들치 어린고기 2만여 마리를 방류했다.

이번 행사는 산외면 소재 경상남도수산자원연구소 민물고기연구센터에서 버들치 어린고기를 제공받아 생태교란종이 서식하지 않고 버들치가 살 수 있는 1급수 물로 수량이 풍부한 단장면의 표충사 계곡과 고례 시루소에서 진행됐다.

이에 따라 불법어업으로 고갈된 수산자원 보호의 중요성을 알리고, 풍부한 수량과 함께 깨끗하고 자연경관이 좋은 계곡에 방류해 관광이미지 제고에도 한몫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하영삼 단장면장은 표충사 스님들과 함께 버들치 어린고기 방류행사를 진행하면서 “깨끗한 자연환경이 계속 보존되기를 바라며, 마을을 방문해주시는 관광객을 위해 매년 이 같은 행사가 이어지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hmdlee@heraldcorp.com
광고_한국동서발전
MDFS농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