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경주시, 제2동궁원 '라원' 조성

  • 2020년까지 384억 투입 신라 전통정원 조성
  • 기사입력 2017-05-25 12:3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제2동궁원 '라원' 조감도.(사진제공=경주시)


[헤럴드 대구경북=은윤수 기자]경북 경주시가 최근 보문관광단지 문화관광시설과 기존 동궁원과의 연계를 통해 공간 경쟁력을 높이고 지속가능한 관광시설 기반 조성을 위해 제2동궁원으로 추진중인 신라정원 '라원' 조성 현황을 밝혔다.

시는 보문동 3-3번지 일원 부지 8만2549㎡ 규모에 오는 2022년까지 사업비 384억원을 들여 신라전통정원, 신라문화체험관, 실크로드미니어처시티, 주차장 등을 조성할 예정이다.

신라의 역사·문화·생태자원을 활용한 신라 전통정원인 '라원'을 조성해 차별화된 컨텐츠 도입으로 경주 관광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한다는 계획이다.

제2동궁원은 지난 2015년 문체부로부터 '라원 조성 사업'을 승인받고 기본설계용역에 착수해 지난해 12월 완료했다. 현재 사업 재원변경에 따라 지난해 말 중앙 지방재정투자 재심사를 의뢰해 지난 3월 승인을 받아 국비 확보 초석을 다져논 상태이다.

향후 계획으로는 내년 예산 12억원을 확보해 실시설계를 비롯한 사전재해·교통·환경 등 각종 영향평가와 문화재 현상변경허가 등 사전 절차를 이행하고 2019년도부터 기반 토목공사, 건축 및 조경공사 등을 착수해 오는 2022년 준공할 예정이다.

주요 공간 계획안에 따르면 만남광장, 신라리움, 신라전통정원, 소동물원, 실크로드미니어처시티 등을 구상했다.

경주시 관계자는 "제2동궁원 조성으로 기존 보문관광단지와 현 경주 동궁원과의 연계를 통해 보문관광단지의 전체적인 관광공간이 확대되고 아름다운 보문호의 시작과 끝을 연결하는 새로운 관광명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yseun@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