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민생·현장중심 도정 추진'…경북도, 2017 도지사-시장군수 신년다짐회 개최

  • 기사입력 2017-01-07 12:39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사진제공=경북도)


[
헤럴드경제(안동)=김병진 기자] 2017년 새해를 맞아 김관용 경북도지사와 23개 시장·군수는 6일 도청 화백당에서 '2017 도지사-시장군수 신년다짐회'를 열고 도민들의 안녕을 기원하는 큰 절을 올렸다.

과장급 이상 도청 간부들이 배석한 가운데 열린 이날 행사는 대통령 탄핵소추 사태, AI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도민들을 위해 도와 시·군이 힘을 모아 민생을 챙기자는 의미에서 마련됐다.

안병윤 도 기획조정실장은 도정의 최우선 순위를 '청년일자리 만들기'에 두고 청년복지수당 신설 및 청년일자리 관련 예산증액 등을 통한 일자리 확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SOC확충을 통한 한반도 허리경제권 육성, 호찌민-경주세계문화엑스포의 성공적인 개최 등을 주요 역점과제로 제시하고 시·군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한동수(청송군수) 시장군수협의회장은 "신도청시대의 정착은 물론 도민들의 삶이 조금이라도 나아질 수 있도록 현장에서 최선을 다하자"고 제안했다.

김관용 도지사는 "국가적 위기상황에서는 현장을 지키는 지방자치단체장들의 역할이 중요하다""자존감에 상처를 입은 국민들을 위해서라도 민생을 최우선으로 챙겨야한다"고 강조했다.

kbj7653@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