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울산&경남
  • 현대重, 지진 피해 에콰도르에 굴삭기 긴급 지원

  • 기사입력 2016-04-24 10:31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 울산경남=이경길기자]

이미지오른쪽



[사진 설명 : 현대중공업이 에콰도르 지진 피해 복구 작업을 위해 지원한 굴삭기]


현대중공업이 최근 강진으로 큰 피해를 입은 남미 에콰도르에 재해복구를 위해 중형 굴삭기 4대를 긴급 지원했다고 24일 밝혔다.

에콰도르는 지난 16일 발생한 진도 7.8의 강진과 이후 여러 차례 이어진 여진으로 500명이 넘는 사망자가 발생했다.

현대중공업의 굴삭기는 현지 딜러를 통해 까노아(Canoa)와 에스메랄다스(Esmeraldas) 등 큰 피해를 입은 지역에 투입돼 붕괴된 건물들의 철거와 도
로망 복구 등의 작업에 나서고 있다.

현대중공업은 에콰도르를 비롯해 중남미 30여개국에 건설장비를 수출하고있으며, 굴삭기는 중남미 주요 국가에서 시장 점유율 1,2위를 기록하고 있다.

한편, 현대중공업은 2010년 아이티 대지진, 2011년 브라질 홍수와 일본 대지진, 2013년 필리핀 태풍, 2015년 네팔 대지진 등 대규모 재해를 입은 지역에 장비와 인력을 지원하고 성금을 전달하는 등 적극적인 국제 구호활동을펼쳐오고 있다.

hmdlee@heraldcorp.com

광고_한국동서발전
MDFS농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