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포스코, 최정우 부사장 사내이사 후보 추천
오는 3월11일 주주총회에서 선임 예정
[헤럴드 대구경북=은윤수 기자]포스코가 최근 이사회를 열고 임기가 만료된 윤동준 포스코에너지 대표의 뒤를 이어 現 CFO(최고재무책임자)인 최정우 부사장을 신임 사내이사 후보로 추천했다고 20일 밝혔다.

최 부사장은 포스코 재무실장, 포스코건설 경영전략실장, 대우인터내셔널 기획재무본부장을 거쳐 지난해 포스코 가치경영실장으로 자리를 옮겼다.

지난 1일부터 기존 가치경영실과 재무실의 기능을 합해 그룹 경영전략 및 재무컨트롤 타워 역할을 담당토록 한 가치경영센터를 이끌고 있다.

올해 임기가 만료된 이명우 사외이사는 재선임됐다. 이 사외이사는 소니코리아 대표이사 회장, 레인콤 대표이사 부회장, 한양대 경영학부 특임교수 등을 거쳐 지난 2014년부터 동원산업 대표이사 사장을 맡고 있다.

한편 이들은 이날 이사후보추천위원회와 이사회에서 자격심사 등의 절차를 거쳐 후보로 확정됐으며 오는 3월11일 열리는 주주총회에서 이사로 선임될 예정이다.


yseun@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
          연재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