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경북상공회의소 회장단 ‘민생구하기 입법서명’ 동참

  • 기사입력 2016-01-27 09:05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이미지중앙

[헤럴드경제(경북)=김병진 기자]경북상공회의소 협의회는 26일 도청 프레스센터에서 국회에 상정돼 있는 경제활성화 법안의 조속한 통과와 도민 서명운동 동참을 적극 유도하기 위한 ‘민생구하기 입법 촉구 200만명 서명’ 기자회견을 열었다.

이들은 이날 호소문을 통해 “최근 우리경제의 구조적 문제점으로 경북 수출액이 15%가 하락하고 있다”며 “포항의 철강산업과 구미의 전자산업은 골든타임의 기로에 놓여있다”고 밝혔다.

이어 “산업별 과잉공급해소 및 제조업의 체질개선 등 기업의 경쟁력 강화와 경북경제의 지속 성장을 위해 민생·경제 활성화법안은 반드시 통과돼야 하는 법안”이라고 강조했다.

윤광수 회장은 “국회에 계류돼 있는 경제활성화 법안들의 조속한 입법을 위해 도민 서명 운동을 전개하겠다”며 “또 3천900여 회원사를 대상으로 청년들에게 1사 1청년 더 채용하기 운동을 주도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kbj7653@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