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윤영해 동국대 교수, 영축문화대상 상금 전액 기부

  • 2016-01-19 17:29|은윤수 기자
이미지중앙

윤영해 동국대 불교학부 교수.(사진제공=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


[헤럴드 대구경북=은윤수 기자]동국대학교 경주캠퍼스는 19일 불교학부 윤영해 교수가 도서관 발전기금으로 영축문화대상 상금 전액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윤 교수는 지난해 말 영축문화재단이 수여하는 '제3회 영축문화대상'에서 학술문화상을 수여했으며 상금 500만원 전액을 동국대 경주캠퍼스 도서관 발전기금으로 기부했다.

윤 교수는 "적은 금액이지만 학교 발전에 작은 보탬이 되고자 뜻을 냈다"며 "앞으로 불교학 연구에 더욱 매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영축문화대상은 부처님의 자비 사상으로 보살행을 실천하는 사람에게 수여하는 봉사상과 불교문화를 복원하고 맑은 사회를 건설하는데 기여하거나 불교 인재양성에 헌신한 개인에게 수여하는 학술상이다.

yseun@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