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지역뉴스 - 대구&경북
  • 경북 구미·김천 직업훈련기관들 54개 훈련과정 개설

  • 기사입력 2016-01-07 07:14
    • 프린트
    • 메일
    • 크게
    • 작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헤럴드 대구경북=김성권 기자]구미·김천 국비지원 훈련기관 18곳이 올해 54개 훈련과정을 개설한다.

7일 구미고용노동지청(지청장 김호현)에 따르면 고용노동부의 직업능력개발훈련과정 통합심사에서 실업자훈련 33개 과정과 근로자직업능력개발훈련 17개 과정. 사업주위탁훈련 4개 과정을 인정 받았다.


실업자훈련의 경우 고용센터에 구직 등록을 한 실업자와 영세 자영업자. 여성 가장 등이 구미직업전문학교(전산회계·세무 등)나 김천요리제과직업전문학교(제빵 실무 등) 등 9개 기관에서 훈련을 받을 수 있다.


참여자에게는 연간 200만원의 훈련비와 월 11만6천원의 훈련장려금을 지원한다.


또 근로자직업능력개발훈련의 경우 비정규직 근로자. 중소기업 근로자. 무급휴직·휴업자 등이 한국산업디자인학원(3D캐드설계와3D프린터)과 구미제일패션학원(의류수선 실무) 등 7곳에서 훈련을 받을 수 있다.


사업주위탁훈련은 사업주가 소속 근로자와 채용 예정자의 직무능력 향상을 위해금오기계공
과학원(용접기능사 자격증반) 등 2개 기관에 위탁해 실시한다.

ksg@heraldcorp.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