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양산시, 서창동 노인일자리사업 발대식·안전교육 진행
25일 오전 경남 양산시 서창동 행정복지센터에서 2023년 노인일자리사업 발대식과 안전교육이 진행되고 있다. [사진=양산시]

[헤럴드경제(양산)=임순택 기자] 경남 양산시는 서창동 행정복지센터에서 25일 노인일자리사업 참여자 88명이 참석한 가운데 올해 노인일자리사업 발대식과 안전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노인일자리사업은 어르신들이 활기차고 건강한 노후생활을 영위할 수 있도록 어르신들에게 지역사회의 일자리를 제공해 사회참여와 소득창출의 기회를 제공하고, 신체 건강과 긍정적인 태도 변화를 도모하기 위한 사업이다.

이번 발대식과 안전교육은 사업 참여자 88명을 대상으로 진행됐고, 일자리 관련 사업 안내와 함께 안전교육도 함께 이뤄졌다. 안전교육에서는 안전사고 예방교육, 교통안전 교육, 사고발생 대처방법 등을 안내했다.

노인일자리사업 참여자들은 이달부터 오는 11월까지 서창동 지역 내 도로변과 마을안길 등에서 환경정비 활동을 하며 깨끗하고 쾌적한 거리환경과 마을 가꾸기에 힘쓸 예정이다.

정효일 서창동장은 “어르신들이 안전한 일자리 활동 참여를 통해 활기차고 건강한 노후생활을 보내시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어르신들이 지역사회의 다양한 영역에 참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kookj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