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프로기사 이세돌·박정환 키워낸 권갑용 9단 별세

프로기사 권갑용(사진) 9단이 23일 지병으로 별세했다. 향년 66세.

1975년 입단한 권 9단은 2021년 국내 99번째 입신(入神·9단의 별칭)에 올랐다. 딸 권효진 7단과 함께 국내 1호 부녀 프로기사로도 유명한 고인은 1982년 권갑용 바둑학원으로 시작해 권갑용 바둑도장, 키바바둑 등에서 평생을 후학 양성에 힘써왔다.

1989년 첫 프로기사인 박승문을 배출한 이후 이세돌(은퇴)9단을 비롯해 원성진 최철한 백홍석 강동윤 김지석 박정환 윤영선 등 8명의 남녀 세계 챔피언과 이영구 윤준상 천스위안 등 50명이 넘는 프로기사를 키웠다.

1993년 바둑문화상 특별공로상을 수상했다. 김성진 기자

withyj2@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