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SK가스, ‘KCGS 우수기업 시상식’에서 ‘지배구조 우수기업’ 선정
한국ESG기준원 ESG 평가 3년 연속 통합 A 등급 획득

손철승 SK가스 Strategy 센터장이 2일 서울 여의도 한국거래소에서 열린 ‘2022년 한국ESG기준원 우수기업’ 시상식에서 지배구조 우수기업 선정 소감을 발표하고 있다. [SK가스 제공]

[헤럴드경제=양대근 기자] SK가스가 한국ESG기준원(KCGS)이 발표한 2022년 ‘KCGS 우수기업 시상식’에서 ‘지배구조 우수기업’에 선정됐다고 2일 밝혔다.

한국ESG기준원은 국내 대표적인 ESG평가기관으로 지난 2003년부터 매년 기업지배구조 평가를 진행해 왔으며, 2011년부터는 사회책임과 환경경영이 포함된 ESG 평가를 통해 국내 상장회사의 지속가능경영 수준을 평가하고 있다. 올해는 ESG 등급위원회의 심의 결과를 바탕으로 명예기업 1개사, 지배구조 부문 7개사, ESG 부문 7개사 등 총 15개사를 선정했다.

SK가스는 지배구조 부문 우수기업으로 최종 선정됐다. 한국ESG기준원에 따르면, SK가스는 건전한 지배구조를 갖추고 이를 운용함으로써 투자자 보호와 자본시장 발전에 기여한 공이 크다고 선정 사유를 밝혔다. SK가스는 올해 한국기업지배구조원의 ESG 평가에서도 환경(E), 사회(S), 지배구조(G) 모두 A 등급으로 3년 연속 통합 A등급을 획득했다.

실제로 SK가스는 투명하고 선진적인 지배구조 구축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 SK가스는이사회 산하에 ESG위원회, 인사위원회, 감사위원회, 사외이사후보추천위원회 등 전문 위원회를 운영하고 있다. 이사회 의장과 4개 위원회의 위원장을 포함한 전체 이사의 과반수를 사외이사로 선임해 독립적인 이사회 운영이 가능하다. 지난해에는 창립 최초로 여성 이사도 선임하며 다양성을 강화했다. 특히, ESG위원회가 중장기 기후변화 관리 전략과 경영 활동을 총괄하는 가운데, 인사위원회에서도 경영진 성과에 ESG 성과를 반영해 보상계획을 검토, 평가하는 등 적극적인 ESG 경영 실천과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거버넌스도 확립했다.

명확한 가이드에 따른 배당 실행을 통해 적극적인 주주친화 정책도 실천하고 있다. SK가스는 지난해 주주친화적 배당 정책을 발표한 대로, 올해 초 전년 대비 28% 상향된 주당 5,100원, 총 458억 원의 배당금을 지급한 바 있다. 올해 8월에는 상반기 결산 이후 주당 1,000원, 총 89억 원의 중간 배당금 지급을 계획대로 실시하며 주주와의 신뢰를 극대화했다.

SK가스 손철승 Strategy 센터장은 “ESG경영이 강조되며 기업의 투명한 지배구조에 대한 관심과 필요성이 부각되고 있는 시기에 SK가스가 지배구조 우수기업으로 선정된 것은 큰 의미가 있다”며, “앞으로 다양한 대외 평가 기관과 투자자, 이해관계자의 목소리를 듣고, 진정성 있는 ESG 경영 추진을 통해, 지배구조 뿐만 아니라 ESG 전 영역의 글로벌 리더가 될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하겠다”고 수상소감을 말했다.

SK가스는 지난해 발표한 ‘ESG 마스터플랜’을 바탕으로 적극적인 ESG 경영을 실천하며 국내외 평가기관으로부터 ESG 성과에 대한 긍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다. SK가스는 올해, MSCI(모건스탠리캐피탈인터내셔널) ESG 평가에서도 ‘AA’등급을 획득했다.

지난해 ‘BBB’등급에서 한 번에 2단계 상승한 등급으로, 글로벌 정유/마케팅/저장/수송 업종에서 17% 이내에 속하며 국내 기업 중에서도 최고 수준에 해당한다.

bigroot@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