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What‘s up Startup>파블로항공, GS칼텍스와 UAM·드론 생태계 조성 협력

파블로항공(대표 김영준·사진)이 GS칼텍스와 함께 주유소와 충전소에 기반한 도심항공모빌리티(UAM)와 드론 생태계 조성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양사는 협력을 통해 버티포트와 무인비행장치의 스테이션 구축 및 스마트 물류배송 서비스 개발에 나선다.

버티포트와 스테이션은 각 UAM과 드론의 안전한 이착륙지를 말한다. 양사는 주유소와 충전소를 활용한 배송 서비스망을 구축하고, 접근성 강화를 위해 버티포트와 스테이션을 구축할 계획이다. 이를 기반으로 향후 UAM 산업 생태계 조성을 위한 상용화 모델을 제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파블로항공이 개발한 ‘스마트 모빌리티 관제시스템(PAMNet)’은 UAM 운용 및 드론 물류 배송 통합 관제가 가능한 플랫폼으로 무인비행장치의 안전한 비행경로 확보가 가능하다. 또 물류 배송 드론에 3중 통신망(RF·LTE·성) 상호 보완 기술과 낙하산을 적용해 안전성을 높였다.

파블로항공은 최근 국토교통부 주관 드론규제샌드박스 실증으로 200회 이상 드론 비행 진행을 완료하며 국내 최초 도심 비가시권 드론 물류 배송이 가능함을 입증했다. 또 지난 7월부터 경기도 가평에 편의점 드론 배송 스테이션을 오픈, 드론 배송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김영준 파블로항공은 대표는 “파블로항공은 국내 드론 물류 배송을 비롯하여 UAM 상용화를 선도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GS칼텍스와 협약을 통해 버티포트와 스테이션 구축 기술에 대한 상세화로 드론배송 및 UAM 상용화를 앞당길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유재훈 기자

igiza77@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