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대한전선, ESG 평가에서 2년 연속 통합 ‘A등급’ 획득
전선업계 유일 A등급
대한전선 당진 공장 전공 [대한전선 제공]

[헤럴드경제=주소현 기자] 대한전선 한국ESG기준원(KCGS)에서 실시한 ‘2022년 ESG 평가’에서 2년 연속 통합 ‘A등급(우수)’을 획득했다고 25일 밝혔다. 한국ESG기준원은 2003년부터 매년 상장기업 대상으로 ESG 각 분야 및 통합 등급을 부여하여 지속가능경영 수준을 평가하고 있다.

전선업계에서 유일한 A등급으로, 2년 연속 A 등급을 달성한 것은 전선업계에서 대한전선이 처음이다.

사회 부문에서는 ‘A+(최우수 등급)’를 달성했다. 올해 평가에서 사회 분야 A+를 획득한 기업은 전체 772개사 중 79개로 상위 10%에 해당다. 올해 모든 부문에서 S 등급을 받은 기업이 없는 만큼 이번 평가에서 받을 수 있는 가장 높은 등급이라는 게 대한전선의 설명이다. 환경 부문과 지배구조 부문에서는 B+를 받았다.

대한전선 관계자는 “ESG 경영을 위한 임직원의 적극적인 실천의지와 전방위적인 활동들을 인정받아 작년에 이어 올해에도 우수한 결과를 얻었다”며 “앞으로도 지속가능한 가치를 창출하고 건강한 미래사회를 만들기 위해 더욱 노력해 업계 내 ESG 모범사례 기업으로 자리매김 하겠다”고 강조했다.

addressh@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