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DL건설, KCGS 2022 ESG평가서 ‘종합 A’ 획득
환경 분야 ‘A 등급’ 획득하며 종합 평가 상향
“앞으로도 ESG 경영 실천하며 지속가능경여 강화”

[헤럴드경제=유오상 기자] DL건설이 한국ESG기준원(KCGS)이 발표한 '2022년 ESG(환경·사회·지배구조) 평가'에서 전년 대비 한 단계 상향된 종합 ‘A’ 등급을 획득했다고 25일 밝혔다.

세부 등급의 경우 ‘환경(E)’ 부문이 지난해 대비 상향된 A 등급을 획득하며 종합 등급 상향을 견인했다. 이외에 ‘사회(S)’ 및 ‘지배구조(G)’ 부문은 각각 A 등급, B+ 등급을 기록해 전년 수준을 유지했다.

DL건설은 우선 환경전산시스템 ‘환경iN(인)’을 이용한 환경 투자비 관리 등의 환경 관리 활동의 고도화 및 녹색구매방침 공개 등의 활동을 전개하며 환경 분야의 역량 강화에 나섰다. 또 사회 부문의 경우 협력사 지원 활동 강화와 다양한 사회공헌 프로그램 운영, 고객 의견 및 불만 처리 프로세스 등의 노력을 이어 갔다.

지배구조 부문에서는 이사회 전 분야에서의 ESG 활성화 방안 및 리스크 검토와 이에 따른 활동 내역 평가로 지속적인 개선 활동을 지속했다. 특히 올해 최초로 ‘지속가능경영보고서’를 발간하며 회사의 성과를 투명하게 외부에 공개하기도 했다.

KCGS ESG 평가 외에도 DL건설은 ‘서스틴베스트(Sustinvest)’ 2022년 상반기 ESG 평가 전체 등급 ‘A’·규모별 등급 ‘A’ 획득, 2021년 동반성장지수평가 2년 연속 우수 등급 획득, 총 590억 원 규모 ESG 채권 발행, 부패방지경영시스템 ‘ISO 37001’ 인증 획득, 산업안전보건공단 주관 ‘안전보건경영시스템(KOSHA-MS)’ 인증 획득 등의 성과를 거둔 바 있다.

DL건설은 지금까지 쌓아 온 성과를 바탕으로 내년에도 ESG 활동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우선 기후 변화 예방 및 탄소 중립을 실현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한다는 계획으로, 폐기물 및 온실가스 등의 감축 목표와 실적을 투명하게 공개할 예정이다. 또한 협력업체 행동규범의 제정 및 준수를 전개하는 한편, 인권 영향 평가를 실시해 인권경영체계를 구축할 방침이다.

DL건설 관계자는 “산업 전반에 불고 있는 ‘ESG 경영’에 발맞춰 전사적인 노력을 더해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ESG 경영을 실천하며 사회와 더불어 발전하는 지속가능경영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osyoo@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