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방탄소년단 RM, 에리카 바두부터 박지윤까지…국적·장르 초월 협업
방탄소년단 RM [빅히트뮤직 제공]

[헤럴드경제=고승희 기자] 에리카 바두, 혼네, 앤더슨 팩, 타블로, 박지윤, 체리필터, 이이언, 김사월…. 그룹 방탄소년단 RM의 솔로 앨범은 국적과 장르를 초월한 다양한 아티스트들이 총출동했다.

소속사 빅히트뮤직은 오는 12월 2일 발매되는 방탄소년단의 첫 공식 솔로 앨범 ‘인디고(Indigo)’의 트랙리스트를 공개했다고 25일 밝혔다.

빅히트뮤직에 따르면 이번 신보에는 타이틀곡 ‘들꽃놀이 (with 조유진)’를 포함해 ‘윤(Yun) (with Erykah Badu)’, ‘스틸 라이프(Still Life) (with Anderson .Paak)’, ‘올 데이(All Day) (with Tablo)’, ‘건망증 (with 김사월)’, ‘클로저(Closer) (with Paul Blanco, Mahalia)’, ‘체인지 파트2(Change pt.2)’, ‘론리(Lonely)’, ‘헥틱(Hectic) (with Colde)’, ‘넘버투(No.2) (with 박지윤)’ 등 총 10개 트랙으로 채워졌다.

타이틀곡 ‘들꽃놀이(with 조유진)’는 화려하지만 금세 사라져 버리는 ‘불꽃’이 아닌, 잔잔한 ‘들꽃’의 모습으로 살아가고 싶다는 RM의 바람이 담긴 곡이다. 체리필터의 보컬 조유진이 피처링으로, DOCSKIM이 프로듀서로 참여했다.

앨범에는 조유진뿐 아니라 에리카 바두(Erykah Badu), 앤더슨 팩(Anderson .Paak), 에픽하이의 타블로, 싱어송라이터 김사월, 영국 싱어송라이터 마할리아(Mahalia), R&B 힙합 뮤지션 폴 블랑코(Paul Blanco), 싱어송라이터 콜드(Colde), 싱어송라이터 박지윤 등이 참여했다. 프로듀서진도 화려하다. 피독(Pdogg), 혼네(HONNE), 이이언(eAeon), 은희영(john eun) 등이 ‘인디고’에 수록된 각각의 곡들의 프로듀서로 나섰다.

RM은 ‘인디고’의 전곡 작사, 작곡을 비롯해 앨범 작업 전반을 이끌었고, 여러 뮤지션들과의 협업을 넘어 음악과 미술의 경계를 초월한 협업을 이뤘다. ‘인디고’ 공식 포토엔 RM이 평소 존경하는 故 윤형근 화백의 작품 ‘청색’이 담겼다. 이번 신보는 RM의 솔직한 감정과 고민, 여러 단상들이 담겼다.

she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