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광진구, 10% 할인 ‘광진사랑상품권’ 100억원 발행

[헤럴드경제=최정호 기자]서울 광진구(구청장 김경호)가 100억원 규모의 ‘광진사랑상품권’과 2억원 규모의 ‘광진구땡겨요상품권’을 추가 발행한다.

광진사랑상품권은 29일 오전 10시부터 10% 할인율을 적용해 올해 마지막 판매를 시작한다. 1인당 구매 한도는 월 70만원이고 최대 200만원까지 보유할 수 있다. 연말 30% 소득공제도 된다. 유효기간은 구매일부터 5년이다. 광진사랑상품권은 올해 두 차례 394억원을 발행한 바 있다.

이번에는 광진구청 카카오톡 채널을 친구 추가한 구민을 대상으로 지난 21일 상품권 발행 소식을 가장 먼저 알려주기도 했다.

또한 2억원 규모의 15% 할인율을 자랑하는 ‘광진땡겨요상품권’도 발행한다. 광진형 공공배달앱 ‘땡겨요’에서 사용 가능한 광진땡겨요상품권은 12월 1일 11시부터 판매하며, 1인당 구매 한도는 월 10만원으로 구매일로부터 1년간 사용할 수 있다. 광진땡겨요상품권은 올해 9월부터 발행액을 2억원으로 두 배 확대한 바 있다.

신규가입자는 젊은 층 1인 가구 중심으로 8월 대비 8000여 명 증가했고, 현재 가입자는 총 3만명에 달한다.

두 상품권은 서울페이+, 티머니페이, 머니트리앱 등을 통해 구매할 수 있다. ‘광진사랑상품권’은 광진구 내 서울페이플러스 가맹점 1만여 곳에서 사용 가능하고, ‘광진땡겨요상품권’은 ‘땡겨요’ 앱을 통해서 결제 가능하다.

김경호 광진구청장은 “이번 상품권 발행으로 지역 소상공인의 매출 증대와 물가상승으로 어려움을 겪는 구민 여러분의 소비에 도움이 되어 따뜻하고 희망찬 연말연시가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정책 마련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choijh@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