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윤상현 “野내부서도 ‘이재명 결단하라’ 목소리, 머뭇대지 말라”
국민의힘 윤상현 의원. [연합]

[헤럴드경제=이원율 기자]윤상현 국민의힘 의원이 24일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향해 "결자해지하라"며 "스스로 물러나야 한다"고 했다.

윤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 글을 통해 "이 대표 스스로 결단을 내려야 할 시기다. 더 이상 머뭇거리면 안 된다"며 이같이 밝혔다.

윤 의원은 "이 대표가 당 대표로 선출된 후 3개월간 정치는 완전히 실종됐다"며 "정치의 기본인 여야협치, 민생도 더 이상 찾아볼 수 없는 지경"이라고 했다.

그는 "거대 제1당인 민주당은 국가현안은 제쳐두고 오직 '사법리스크 이재명 구하기'에 몰두하고 있다"며 "급기야 민주당 내부에서조차 '이 대표가 결단을 내려야 할 때'라는 비판의 목소리가 터져 나오는 지경"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이 대표는 민주당 홈페이지의 대표 인사말에서 '정치는 국민을 위해 존재해야 한다'고 강조한다. 그러나 현재 정치의 상황은 어떤가"라며 "'사법리스크 이재명 구하기'에 몰두하고 있는 민주당으로 인해 여야 협치는 사라졌고, 시급한 민생 현안들도 한강물에 떠내려가고 말았다"고 했다.

윤 의원은 "제1야당이 바로 서야 정치가 바로 서고 대한민국이 바로 선다"며 "이 대표는 '국민을 위한 정치'를 실종시킨 원인 제공자"라고 했다.

이어 "이 대표는 스스로 물러나야 한다"며 "민주당 당원들도 이제 이 대표를 떠나보내야 할 때"라고 덧붙였다.

yul@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