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DGB금융그룹, 디지털 인재 양성 프로젝트 본선 개최
금융감독원과 ‘IT’s DGB, IM Challenger’ 개최
최종 8개팀 선발…대상팀에 글로벌 IT 기업 견학 특전
DGB금융그룹이 금융감독원, 구글, 마이크로소프트, 아마존웹서비스(AWS)와 함께 진행하는 ‘대한민국 디지털 인재 양성 프로젝트, IT’s DGB, IM Challenger’ 본선 진출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DGB금융그룹 제공]

[헤럴드경제=이태형 기자]DGB금융그룹은 지난 22일 DGB대구은행 제2본점 창업캠퍼스에서 ‘대한민국 디지털 인재 양성 프로젝트, IT’s DGB, IM Challenger’ 본선을 개최했다.

이번 경진대회는 DGB금융그룹이 금융감독원, 구글, 마이크로소프트, 아마존웹서비스(AWS)와 함께 ESG 경영 강화의 일환으로 지역의 우수한 디지털 인재를 육성하기 위해 올해 처음 실시됐다.

지난 9월말부터 수도권을 제외한 전국 대학(원)생 및 청년을 대상으로 예선 접수를 시작해 디지털 기술을 적용한 금융 관련 서비스 및 상품 아이디어를 모집했다.

참가신청서를 제출한 46개팀을 대상으로 서류심사를 진행, 15개팀이 본선에 진출해 현장 경쟁 PT를 통해 최종 8개팀(28명)이 선발됐다.

8개팀에 대해서는 1개월간 구글, 마이크로소프트, AWS의 집중 교육 및 4개월간 연구 프로젝트를 거쳐 최종적으로 내년 6월 파이널 라운드에서 경쟁을 펼칠 예정이다.

향후 파이널 라운드에서 입상하는 청년들에게는 DGB금융그룹 입사 지원 우대 혜택을 주고, 대상팀(금융감독원장상)에게는 상금 1000만원과 글로벌 IT 기업의 본사를 견학하는 특전을 제공한다. 최우수·우수 팀(DGB금융그룹 회장상)에게는 각각 500만원, 300만원의 상금을 지급한다.

김태오 DGB금융그룹 회장은 “ESG 경영을 실천하고 있는 DGB금융그룹이 지역 청년들을 디지털 인재로 육성하는 것은 사회적 책임이자 필수 과제”라며 “앞으로도 청년들에게 성장과 도전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thle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