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경남정보대 간호학과 졸업생, 미국 존스 홉킨스 병원 합격
박의정(왼쪽) 간호학과학과장과 정대희(오른쪽) 졸업생. [경남정보대 제공]

[헤럴드경제(부산)=윤정희 기자] 경남정보대학교(총장 김대식) 간호학과가 세계 최고 수준의 의료기관인 미국 존스 홉킨스 병원 간호사를 배출했다.

화제의 주인공인 정대희(34세) 졸업생은 경남정보대 간호학과(4년제) 졸업 후 양산부산대학교병원과 해운대부민병원 등 대형병원에서 근무를 이어오다 올해 8월 미국간호사 면허인 ‘NCLEX’ 합격 후 11월 미국 메릴랜드주 존스 홉킨스 병원 간호사로 합격했다. 또한 미국에서 일반 간호사가 아닌 중환자 전문간호사의 꿈을 가지고 있으며 이를 위해 대학원 진학을 계획하고 있다.

정 씨는 재학 중 경남정보대의 비교과 ‘AHA BLS Provider’ 교육과정을 이수해 자격증을 취득했고, 각종 어학 프로그램들을 비롯해 글로벌 인턴십 프로그램을 통한 어학연수, 미국 뉴저지 ‘Saint Clare's 병원’ 실습 등 다양한 경험을 쌓았다고 한다. 그 이후에도 영어공부를 꾸준히 계속하여 결국 IELTS 영어능력평가시험 평점 7점, 말하기 영역 7점을 받아 미국이민수속 요건을 맞출 수 있었고, 존스홉킨스병원과 영어면접에서도 합격 할 수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정대희 졸업생은 “모교에 좋은 소식을 전할 수 있게 되어 기쁘고 후배들에게 목표를 향해 끝까지 포기하지 않았으면 한다고 전하고싶다”며 “재학 중 풍부한 장학제도와 각종 어학 프로그램, 해외 연수 등 많은 혜택을 받았다. 전폭적인 지원을 해주셨던 학과 교수님들과 대학에도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경남정보대 박의정 간호학과 학과장은 “오랜 시간 꿈과 목표를 포기하지 않고 뚝심있게 해내준 정대희 졸업생에게 진심으로 감사하고 대견함을 느낀다”며 “후배들에게 좋은 귀감이 되어 준 좋은 사례로 앞으로도 경남정보대 간호학과에서 우수한 간호인재들을 양성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cgnhe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