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허리통증’ 싹 나았다? 엉덩이 들고 악어처럼 엉금엉금 ‘中유행’[차이나픽]
[웨이보 캡처]

[헤럴드경제=이원율 기자]중국에서 특이한 운동법이 화제가 되고 있다.

일명 '악어 걸음'인데, 허리 통증 완화에 효과가 있다는 말이 퍼지며 단체로 이 운동을 하는 이가 늘고 있다.

7일(현지시간) 중국 관영 중국중앙TV(CCTV)와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 등에 따르면 최근 중국 동부 장쑤성 샹산에선 두 팔과 두 다리로 엉금엉금 기어가는 중국인의 모습이 포착되고 있다.

이들은 팔다리를 모두 쓰며 땅을 기어가는 '악어 걸음' 동호회의 회원이다.

회원들은 정기적으로 공원이나 운동장에 모여 운동법을 선보인다. 단체로 빨간색이나 녹색 등 옷을 입고 다니기도 한다. 허리 통증 완화 등 입소문이 퍼지면서 동호회의 규모도 커지는 중이다. 최근에는 1000명을 넘었다고 한다. 이들 중에는 69세 노인 등 고령자의 수도 상당수라고 한다. 한 회원은 "수년간 디스크로 고생했는데, 이 운동을 8개월간 한 뒤 고통이 없어졌다"고 했다.

[웨이보 캡처]

중국 중부 후난성의 창사에도 '악어 걸음'이 유행처럼 번지는 것으로 알려졌다.

천신 베이징대 제3병원 정형외과 교수는 "추간판에 가해지는 압력을 줄여주고 주변 근력 향상에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그는 다만 노인과 당뇨병·고혈압·심장병 환자 등은 '악어 걸음'에 몰입하지 않기를 권장했다. 어깨·다리 등에 통증이 있는 이도 마찬가지다.

그는 "팔굽혀펴기를 하며 동시에 앞으로 나아가는 것과 형태가 비슷하다"며 "이 운동은 혈압을 빨리 올려 걷는 것보다 심장에 무리가 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yul@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