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KAIST, 해양산업 디지털전환 전략 모색
- 13일 ‘디지털 대전환 컨퍼런스 부산 2022’ 개최

[헤럴드경제=구본혁 기자] 한국과학기술원(KAIST)은 오토아이디랩이 오는 13~14일 부산 벡스코에서 ‘디지털 대전환 컨퍼런스 부산 2022’를 주최한다고 7일 밝혔다.

부산광역시와 공동 주최하는 이번 행사는 우리나라 주요 산업인 조선, 항만, 해운, 물류, 수산, 스마트시티 등의 분야가 디지털 대전환 시대를 맞아 준비해야 할 전략을 논의하고 비전을 제시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틀간 ▷디지털트윈과 메타버스 ▷국제표준과 디지털전환 ▷해양과 물류산업 ▷K-주소와 혁신성장산업 ▷스마트시티 ▷스마트 수산 등 6개의 세션과 4개의 기조 강연이 진행되며, 24명의 전문가가 참여해 각 분야의 기술동향, 글로벌 시장 및 국제표준 등의 현황을 공유한다.

첫째 날에는 최재붕 성균관대 기계공학부 교수와 하정우 네이버AI랩 연구소장이 기조 연사로 나서 각각 ‘메타버스 시대 바꿔야 할 3가지’, ‘산업계에서의 AI 연구’를 주제로 강연한다.

이튿날에는 안병민 열린비즈랩 대표의 ‘디지털이 빚어내는 고객경험 혁신, 서비타이제이션’과 정구민 국민대학교 전자공학부 교수의 ‘자율주행산업과 모빌리티’ 기조 강연이 이어진다.

또한 산업계·학계의 소통을 지원해 디지털 전환을 가속화하고 혁신 성장산업 창출을 도모하는 자리도 마련된다. 행사 첫날인 13일, 블록체인 전문기업인 데이터젠·테크체인랩스·오스리움·와이와이소프트와 스마트 제조업체인 인타운이 오토아이디랩과 산학협력(MOU) 체결을 진행한다.

조직위원장인 김대영 KAIST 전산학부 교수는 “디지털에 의한 변화가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나는 격변기 속에서 우리 기업들은 국제표준 기술을 이용한 혁신융합 생태계를 구축해 초격차 성장을 도모해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이어 “이를 위한 정보 교류와 토론의 장으로 마련된 이번 행사가 지자체·산업계·학계의 협력을 이끌어내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오토아이디랩은 비영리 민간 국제표준기구인 GS1과 협업하는 국제 공동연구소다. KAIST 오토아이디랩을 포함해 미국 MIT, 영국 케임브리지대, 스위스 취리히 연방공대, 일본 게이오대, 중국 푸단대 등 6개 대학이 운영하고 있다.

KAIST는 지난 3월 부산광역시와 업무협약을 체결했으며, 지역 기업에 국제 기술표준을 보급하기 위한 산학협력의 일환으로 ‘KAIST 오토아이디랩 부산 혁신연구소’를 이달 설립할 예정이다.

nbgkoo@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