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영상]“인도네시아 축구장 난동 최소 127명 사망”[종합]
[AP=연합뉴스]

 

[헤럴드경제=이원율 기자]인도네시아 동부 자바에서 1일(현지시간) 오후에 열린 축구 경기에서 팬들이 난동을 벌여 최소 127명이 사망했다고 현지 언론과 외신들이 2일 보도했다.

CNN인도네시아 등 보도에 따르며 이번 사고는 동부 자바 말랑 리젠시의 칸주루한 구장에서 '아르마FC'와 '페르세바야 수라바야' 축구팀 사이 경기가 끝난 뒤 터졌다.

[트위터 @AIertaMundiaI]

이날 경기는 아르마가 3대 2로 졌다. 이에 격분한 아르마 서포터즈 수천명이 경기장에 난입했다. 상대편 응원단도 이에 맞서 경기장으로 쏟아져나왔다.

경찰은 최루탄을 쏘며 진압했다. 수백명의 인파가 최루탄을 피해 출구 쪽으로 내달렸다. 이 과정에서 넘어지고 깔리면서 인명 피해가 이어진 것으로 전해졌다.

[트위터 @disclosetv]

현지 경찰은 이번 사고로 인해 최소 127명이 숨졌다고 밝혔다. 현장에서 34명이 사망했고, 나머지 인원은 병원에서 치료 도중 사망했다.

사망자 중에는 경찰관도 2명이 있다고 한다.

말랑 리젠시 당국자는 "수백명이 다쳐서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며 "인파가 서로 깔리고 질식해 사망자가 다수 나온 것"이라고 했다.

[AFP=연합뉴스]

사망자는 계속 나오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인도네시아 축구협회는 "이번 사고로 1주일간 리그 경기를 중단한다"고 했다.

yul@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