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포스코건설, 전북 군산 ‘더샵 군산프리미엘’ 30일 견본주택 개관
최고 29층 6개동…704가구 규모 분양
교통 및 생활 인프라 풍부…비규제 장점
다음달 11일 특별공급부터 청약 일정 시작
더샵 군산프리미엘 투시도. [포스코건설 제공]

[헤럴드경제=유오상 기자] 포스코건설이 30일 전라북도 군산에서 '더샵 군산프리미엘’의 견본주택을 개관하고 본격적인 분양에 들어간다.

‘더샵 군산프리미엘’은 군산시 구암동 일원에 지하 2층~ 지상 최고 29층, 6개동 전용면적 84·109㎡, 총 704가구 규모로 조성될 예정이다. 구암동 일대는 최근 경암동 일대와 함께 구암지구로 불리며 대형 건설사들의 진출로 주거개발 기대가 높은 지역으로, 2600가구의 공동주택이 새로 들어설 전망이다.

청약은 한국부동산원 청약홈에서 다음달 11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12일 1순위 청약, 13일 2순위 청약 접수를 실시한다. 당첨자는 20일 발표하며 정당계약은 10월 31일에서 11월 3일까지 4일간 진행한다.

‘더샵 군산프리미엘’ 단지의 1순위 청약 자격은 청약통장 가입기간 6개월 이상, 지역·면적별 예치금을 충족한 만 19세 이상의 군산시 및 전북지역 거주자라면 세대주 여부, 보유주택 수와 상관없이 1순위 청약을 넣을 수 있다. 계약 즉시 분양권 전매가 가능하고 대출, 세금 등 부동산 규제에서도 비교적 자유롭다.

교통환경은 단지 인근에 버스정류장 7개소가 자리해 군산시내 이동이 편리하고, 시외버스터미널과 군산역, 군산IC가 인접해 광역교통망도 가깝다. 주변으로는 이마트, 롯데몰 등의 대형 편의시설이 자리하고 있고, 디오션시티에 형성된 형성된 롯데몰 군산점, 금강도서관 등 다양한 인프라시설도 공유할 수 있다.

‘더샵’만의 차별화된 설계도 돋보인다. ‘더샵 군산프리미엘’단지 외관에는 군산 최초로 포스코의 프리미엄 강건재를 이용한 측벽패널 'PosMAC 스틸아트월' 과 ‘LED 경관조명’이 적용된다. 세대 내부에서는, 공용욕실 앞에 가족 구성원들을 위한 ‘케어룸’이 전 가구에 적용돼 부부욕실 앞 파우더룸에 가지 않더라도 앉아서 머리를 말리고 화장을 하는 등 가족 간에도 프라이빗한 생활이 가능하도록 할 예정이다.

이 외에도 입주민들의 주거 편의성을 위해 전기차 충전 시설과 함께 포스코건설이 개발한 전기차 충전용 과금형 콘센트가 주차장 기둥에 추가적으로 설치되고, 옥상 태양광 발전 시스템, 주차장 웰컴라이팅 및 대기전력 차단 시스템 등 효율적인 에너지 설비도 계획됐다.

특히 군산에서 처음 선보이는 스마트홈 시큐리티는 최신 딥러닝 기술을 활용해 안면인식으로 세대 출입이 가능한 도어폰과 지문인식 스마트 도어락을 적용했으며, 13인치 대화면 디스플레이의 스마트 월패드, IoT가 연동되는 스마트 욕실 스위치 등이 구성된다.

분양 관계자는 “이번 단지는 조촌·구암 일대의 신 주거타운 조성의 시작을 알리는 동시에 군산 내 대규모 더샵 브랜드 타운 형성 프리미엄까지 더해져 예비 청약자들의 관심이 뜨겁게 이어지고 있다”라며 “입주민의 실생활의 편리함을 높이는 데 심혈을 기울인 특화설계를 적용하는 만큼, 앞으로의 일정에도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osyoo@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