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캐나다 트랜스젠더 교사 '거대한 가슴' 복장 논란...학교는 "문제없다"
[데일리메일]

[헤럴드경제=이명수 기자] 캐나다의 한 트랜스젠더 교사가 비정상적으로 큰 인공 가슴을 착용하고 수업하는 영상이 퍼져 논란이 되고 있다.

영국데일리메일은 25일(현지시간) 캐나다 온타리오주의 한 교사가 거대한 가슴 보형물을 하고 있는 모습이 담긴 영상이 온라인을 통해 확산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공개된 영상은 지난 15일 온타리오주 오크빌의 트라팔가 고등학교 기술과목 시간에 촬영된 것이다.

영상에서 긴 금발머리 교사는 기계를 사용해 나무를 자르며 수업을 진행하고 있다. 그런데 교사의 가슴 보형물은 너무 크고 무거워 복부까지 내려와 있다.

이 영상이 퍼지며 논란이 되자 해당 학교 측은 학부모들에게 보낸 공지에서 "논란이 된 영상을 확인했다"며 "교사에게 복장이 부적절하다고 말하는 것은 불법"이라고 밝혔다.

husn7@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