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주말 기온 ‘뚝’, 본격적인 가을 날씨…일교차 10도 이상
주말 완연한 가을날…아침 '쌀쌀' 일교차 10도 이상
토요일 아침 8~16도 평년기온 밑돌고 낮 22~26도 평년과 비슷
"대기 차차 건조…캠핑 등 야외에서 불조심"
절기상 추분인 23일 경기도 시흥시 갯골생태공원을 찾은 시민들이 활짝 핀 코스모스를 보며 가을 정취를 만끽하고 있다. 시흥갯골생태공원에서는 23일부터 25일까지 '세상에서 가장 큰 생태 놀이터'를 주제로 '제17회 시흥갯골축제'가 열린다. [연합]

[헤럴드경제] 주말에도 아침엔 쌀쌀하고 일교차가 10도 이상 벌어지는 완연한 가을 날씨가 이어지겠다.

토요일인 24일 전국이 대체로 맑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8~16℃이고 낮 최고기온은 22~26℃로 아침에는 기온이 평년보다 다소 낮고 낮에는 평년과 비슷한 수준이다.

경기북부·강원내륙·충청내륙·경북북부내륙 등은 24일 아침 기온이 10도 아래로 떨어지면서 쌀쌀하겠다.

주요 도시 예상 최저기온과 최고기온은 서울·대전 12도와 24도, 인천 15도와 23도, 광주 14도와 25도, 대구 13도와 25도, 울산 13도와 24도, 부산 15도와 26도다.

제주와 남해안은 가끔 구름이 낄 것으로 예상된다.

일요일인 25일은 전국에 구름이 많고 기온은 24일과 비슷하겠다.

25일 아침 최저기온은 10~18도이고 낮 최고기온은 21~25도일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앞으로 대기가 차차 건조해지겠다"라면서 "캠핑 등 바깥활동을 할 때 불이 나지 않도록 주의해달라"라고 당부했다.

onlinenews@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