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넷마블 “게임박물관에 들어갈 유물 기증 받습니다”
[넷마블 제공]

[헤럴드경제=김현일 기자] 넷마블문화재단이 국내외 게임 역사가 담긴 소프트웨어, 기기, 영상물, 도서, 굿즈 등을 수집하기 위해 유물 기증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19일 밝혔다.

넷마블문화재단은 게임의 역사 및 문화 재조명을 위해 내년 하반기 건립을 목표로 넷마블게임박물관을 넷마블 신사옥 지타워에 준비하고 있다.

넷마블게임박물관 건립에 앞서 유물 수집을 위해 이번 캠페인을 마련했다. 국내외 게임산업 관련 보존가치가 있는 자료를 보유한 개인·단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기증 절차는 넷마블문화재단 홈페이지에서 신청 접수 후 적합평가 및 심의위원회의 유물 감정결과에 따라 유물 인수가 진행된다. 기증자에게는 기증증서 발급 및 유물전시 시 기증자 표기 등의 예우가 주어진다. 유물 기증은 별도 안내 시까지 모집한다.

넷마블문화재단은 넷마블게임박물관에 대한 사전 의견을 청취하고 반영하기 위해 오는 10월 31일까지 설문조사를 실시한다. 넷마블문화재단 홈페이지에서 참여 가능하다.

joze@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