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김승연 회장 부인 서영민 여사 별세
서영민 여사

[헤럴드경제=서경원 기자]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의 부인인 서영민(61) 여사가 별세했다.

9일 재계 관계자에 따르면 서 여사는 지난 7일 미국 한 병원에서 생을 마감했다. 김 회장과 그의 3남(김동관 한화솔루션 사장, 김동원 한화생명 부사장, 김동선 한화호탤앤드리조트 상무)이 최근 미국으로 떠난 것으로 알러졌으며 가족들이 장례 절차를 논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서 여사는 서정화 전 내무부 장관의 딸로 김 회장과 1982년 결혼했으며, 최근에는 암으로 투병해 온 것으로 전해졌다.

gil@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