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SKT 2분기 영업이익, 전년 대비 두자릿수 ‘껑충’
유영상 SK텔레콤 최고경영자. [SK텔레콤 제공]

[헤럴드경제=박혜림 기자] SK텔레콤의 2분기 영업이익이 유무선통신 사업을 중심으로 주요 사업 영역에서 순항을 이어가며 전년 동기 대비 큰 폭으로 성장했다.

SK텔레콤은 올해 2분기 연결 재무제표 기준 매출은 4조2899억원, 영업이익은 4596억원, 순이익은 2581억원을 기록했다고 9일 밝혔다.

MNO부터 IPTV, 데이터센터, 클라우드 등 주요 사업 영역에서 성장을 이어가며 전년 동기 대비 연결 기준 매출과 영업이익이 각각 4%, 16.1% 증가했다. 순이익은 SK하이닉스 지분법 이익 등이 제외돼 67.6% 감소했다.

별도 재무제표 기준으로는 매출 3조1182억원 영업이익 3809억원을 기록하며 전년 동기 대비 각각 3.2%, 16% 성장했다. 유무선통신 사업을 중심으로 클라우드 솔루션 등 엔터프라이즈 사업이 힘을 보탰다.

SK텔레콤은 새로운 성장 동력으로 제시한 5대 사업군이 고른 성장세를 이어간 것이 호실적으로 이어졌다고 보고 있다. 특히 데이터센터와 클라우드를 중심으로 한 엔터프라이즈 사업 매출이 3743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3.8% 성장했다. 2분기 연속 전년 동기 대비 두자릿수 성장을 달성했다. 데이터센터에 대한 수요가 상승하고 있기 때문에 매출 성장이 지속될 것으로 기대된다. 클라우드 사업은 매출액이 전년 동기 대비 133% 증가하는 등 급성장하고 있다.

SK텔레콤 사옥. [SK텔레콤 제공]

구독 서비스는 올해 상반기 총 상품 판매액(GMV) 2600억원을 달성했다. 특히 T우주는 20~40대를 중심으로 이용자 120만명을 돌파하는 등 꾸준히 성장하고 있다.

김진원 SK텔레콤 CFO(최고 재무 책임자)는 “SKT 2.0시대의 성장 전략으로 제시한 5대 사업군이 고르게 성장하며 실질적인 성과로 나타나고 있다”며 “지속적인 성장과 혁신이 주주가치 제고로 이어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SK브로드밴드는 전년 대비 3.6% 증가한 매출 1조330억원을 기록했다. 영업이익은 21.8% 증가한 782억원이다. SK브로드밴드는 상반기에 가장 많은 IPTV 가입자를 모집하는데 성공하며 이 같은 성과가 이어졌다고 설명했다.

rim@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