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후위기시계
  • 코웨이, MSCI ESG 평가서 ‘AA등급’ 획득
2년 연속 AA등급 유지

코웨이(대표 이해선·서장원)가 글로벌 ESG평가기관 모건스탠리캐피털인터내셔널(MSCI)이 발표한 ‘2022 ESG 평가’에서 AA등급을 획득했다.

MSCI ESG 평가는 1999년부터 해마다 전 세계 8500여개 상장기업을 대상으로 기업의 환경, 사회, 지배구조 핵심 이슈를 분석하고 결과에 따라 AAA부터 CCC까지 7단계 등급을 부여하는 ESG 평가 모델이다. FTSE4Good, DJSI와 함께 세계 3대 권위의 지속가능경영 평가 지표로 꼽힌다.

이번 조사에서 코웨이는 ▷투명하고 안정적인 지배구조 ▷우수한 폐기물 자원순환 효율성 등을 높이 평가받아 2년 연속 AA등급을 획득했다. 코웨이는 지난 2006년부터 환경경영을 선포하고 중장기 목표로 ‘2030년까지 온실가스 배출량 50% 저감, 2050년까지 탄소중립 달성’을 수립하며 친환경 경영을 실천하고 있다. 지난해 8월부터는 이사회 산하에 ESG 위원회를 신설, 전략적인 ESG 활동 추진에 속도를 내고 있다.

회사는 제품 개발부터 생산, 폐기까지 비즈니스 전 과정에서 환경 영향을 최소화 하기 위해 친환경 제품 설계, 신재생에너지 사용, 폐기물 자원순환 활성화에 주력하고 있다. 대표적인 친환경 제품인 ‘아이콘 정수기2’는 냉매를 사용하지 않는 혁신 냉각 시스템을 적용해 냉매로 인한 온실가스 배출량을 100% 저감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코웨이 관계자는 “경제적 성과뿐 아니라 환경적, 사회적 책임을 실천하기 위해 전사 차원의 ESG 경영 내재화를 추구하고 있다”고 말했다.

손인규 기자

ikson@heraldcorp.com

맞춤 정보
    당신을 위한 추천 정보
      많이 본 정보
      오늘의 인기정보
        이슈 & 토픽
          비즈 링크